저 알바 못 하겠어요 > 이슈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저 알바 못 하겠어요

  • 추천 1
  • 2018.12.06 13:34
내친구
자영업잔데 개인은행 카카오뱅크써서 수수료 무료라
저지랄 비슷하게해서 통장으로 하루에 1원씩보냄
0
ㅇㅇ
시간낭비
0
ㅇㅇ
하루에 그냥 카뱅켜서 이체하는데 1분도 안걸리는데ㅋ
0
이체하는덴 1분이겠지만 하루종일 기억하고 감정소모하고 인생 ㅈㄴ 피곤하게 산다 ㅋㅋ
그냥 하루에 보내고 담배 한대 피고 잊고 사는게 니 정신건강에 좋다ㅋ
2
하루에 1원씩 보냈다간 노동부에 신고당해봐야 정신차리지ㅋㅋ
까페나 하는게 사장 노릇 해본다고 꼰대질이네ㅋ
0
난진짜 자영업자인데
일단 기본적으로 시급은 더 줘도 무조건 최저시급에 1년 계약서 쓴다.
그래야 저렇게 째는 년놈들 90%만 줘도 되거든. 거기에 플러스 알파로 점포가 외지에 있어서 받아가라고 한다.
일단 교통비나가야 하니 개꿀. 플러스 최저시급보다 못받으니 개꿀.
저거 분쟁 들어가도 내가 준다는데 먼상관인데 와서 처받아가 그러면 분쟁 조정안된다. 와서 받아가야지. 지급의사가 있기 때문에 법적으로 문제 없다.
0
바로 위놈
내가 이런 예기를 왜 하냐면 몇년 동안 별 특이사항 없이 채용이 잘되서 방심하고 있었는데 그것도 하루는 일도 거의 없이 교육으로 보냈는데 2일째에 오후 3시 출근인데 아침 8시쯤 문자와서 못한다고 하길래(문자내용은 비슷하고) 빡쳤었거든. 진짜 너무 편하게 사람 뽑고 있었구나 생각 들면서 이년을 어떻게 골탕 먹일까 별 생각 다들다가 그래봤자 뭐하냐 싶어서 와서 처 받아가세요. 물론 난 법에 어긋나지 않는 범위내에서 최소한의 안전 장치를 다 마련했지. 와서 받아가라니까 몇일 연락 없더라. 연락 없으면 개꿀이고 지가 방법 찾아봐야 답도 없는 상황이고 그렇게 몇일 지났는데 연락 오더니 언제 가면 되냐고 문자가 오네. 아무때나 오세요^^ 날려주고 진짜 몇일 있다 왔더라. 그래서 왜 와서 받아가라고 한지는 아시죠^^ 미소한번 날려주고 내가 방심해서 최저시급이 아닌 원래 시급으로 근로 계약서를 써버리는 바람에 덜 줄 수 있는데 더 줘야 되니 내가 배알 꼴려서 와서 받아가라고 했어요^^ 또 미소한번 날려주고.
그년 알고 있었어요. 하더라. ㅋㅋ 다행이네요. 뭐 하루이틀 이러셨을것도 아닌데 당연히 아셨겠죠. 그렇게 하고 그년 보란듯이 보는 앞에서 앱으로 계좌이체 하고 확인 시켜줬지.
아 그년 괜찮게 생겼었는데. 이게 왠 개꿀인가 싶었는데 혹시라도 이거 보게 되면 내가 사랑한다. 알바말고 결혼해다오.
0
ㅡㅡ
알바 뽑아놓고 성추행한다는 놈이 너냐?
그러니까 알바가 갑자기 일 안한다 하지
0
zz
여기 알바새끼들 많나보네 ㅋㅋㅋㅋ

병신새끼들 ㅋㅋㅋ 나중에 니들이 자영업자되면 더한새끼들이 되더라 ㅋㅋㅋ
2
이슈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추천
62053 재산 6천860만 월수입 185만원 이하 가정 입영대상자 병역면제 7 12.18 0
62052 택시기사의 고객 사랑 12.18 0
62051 요즘은 절대 이런 거 안 하시는 분들 3 12.18 0
62050 담배 피우는 학생들을 봤을 때 성인들의 반응 2 12.18 0
62049 2억 모은 생활습관 16 12.18 0
62048 20대 남성들의 여론 12.18 0
62047 물피도주 유력한 차량 1 12.18 0
62046 8천원을 절약하기 위해 2 12.18 0
62045 20대 청년 댓글 어투 1 12.18 0
62044 스마트폰 1년 끊으면 1억 5 12.18 0
62043 아르젠티노사우르스 크기 체감 4 12.18 0
62042 징병제 67년만에 소멸 12.18 0
62041 찌질이들의 예수 12.18 0
62040 히말라야 셰르파의 짐 크기 2 12.18 0
62039 빨리 끝내서 뿌듯 3 12.18 0
62038 마약왕 시사회 이후 제작사 주가 4 12.18 0
62037 미국이 사우디에 무기를 많이 팔게 된 이유 12.18 0
62036 한국 '양성평등' 교육진흥원장 2 12.18 0
62035 유전자 조작으로 태어난 근육소 1 12.18 0
62034 화성 탐사 로봇이 2년 늦게 발사된 이유 1 12.18 0
62033 여운이 남는 그것이 알고싶다 엔딩 12.18 0
62032 아들에게 살해된 모친의 마지막 한마디 1 12.18 0
62031 피자집 주방 점검하는 백종원 12.18 0
62030 뼛속 “드릴 조각” 알고도 방치한 병원 12.18 0
62029 무거운 바벨을 드릴로 회전시키면 12.18 0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노라바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