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국민 피살 관련 국방부 백브리핑 > 익명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대한민국 국민 피살 관련 국방부 백브리핑

  • 추천 1
  • 2020.09.24 17:59
[브리핑]

설명 전에 현장 지형부터 설명 하겠다.

연평도, 소연평도 북쪽으로 NLL 서해 우리국민 실종사건임

 

9월 21일 월요일

11시 30분경 소연평도 남방 2.2km 해상에서 해수부 소속 한명이 점심식사 시간에 보이지 않아 실종 사실 인지.

13시 경에 계통을 따라서 통보가 됐고

13시 50분에 해경해군 해수부 선박 20척과 해경 항공기 2대 투입해 정밀 수색.

18시부터 대연평도 소연평도 해안선 일대 정밀수색을 실시.

 

9월 22일 화요일

연평부대 감시장비 녹화영상 확인한결과 특이사항 없었음

대연평도와 소연평도에 감시장비 배치돼있는데 그거 다 확인했는데 따로 포착된 것은 없었다.

우리 군 출처 종합해서 정밀 분석한 결과 22일 15시 30분경, 실종된 다음날

북한 수산사업소 선박이 등산곶 인근 해상에서 구명조끼를 입은 상태에서

1명정도 탈 수 있는 부유물에 탑승한 기진맥진한 상태의 실종자를 최초 발견한 정황을 입수

북측 인원은 선박으로부터 실종자와 일정 거리를 이격하여 방독면 착용 하 실종자의 표류경위를 확인하면서 월북 진술을 들은 것으로 보임

이후 북한 선박하고 일정 거리를 유지한 채 실종자가 유실되지 않도록 한 활동이 있었던 것으로 보임

그 후에 북한군 단속정이 상부 지시로 실종자에게 사격을 가한 것으로 보이며,

방독면을 착용하고 방호복 입은 북한군이 시신에 접근해 불태운 정황이 발견

이때 연평도의 감시장비도 시신 불태우는 불빛 관측 (22시 11분)

전 출처 정보분석 결과 실종자가 구명조끼를 착용한 점,

지도선에서 이탈할 때 본인의 신발을 유기한 점, 소형 부유물을 탄점

월북 의사 식별된 점 등으로 볼 때 자진 월북 시도할 가능성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자세한 경위는 수사 중임

 

북한군의 이러한 행위는 북한군 해군 지휘계통의 지시가 있었음

국경지대 방역조치는 무단접근하는 인원에 대해 무조건적 사살하는 반인륜적 행위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판단.

 

9월 23일 수요일

우리 군은 16시 35분경 유엔사측과 협의하에 북측에 대북 전통문 발송하여 실종사실을 통보하고

이와 관련된 사실을 조속히 통보해줄것을 촉구했으나 현재까지 북측으로부터 답은 없었음

 

 

(중략)

 

 

[질의 응답]

Q : 해군 지휘 계통의 얘기에 따라서 총격이 있었고 화장했다고 하는데 화장하라는 것도 지휘계통 지시?

A : 화장이라는 용어는 쓰지 않았고 불태웠다

 

Q : 최소한의 장례절차도 없었다는거임? 그냥 불태움?

A : ㅇㅇ

 

Q : 사격 이후에?

A : 사격 이후에 방호복 방독면 착용인원이 접근해서 기름 뿌리고 불태움

 

Q : 등산곶 해상에서 사격해서 죽임?

A : ㄴㄴ 해상에서 불태움

 

Q : 해상에서 구명조끼 입은 상태에서 기름 끼얹고 불태웠다?

A : ㅇㅇ

 

Q : 당국에서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판단하나?

A : 의도적으로 봄

 

Q : 어떤 것을 의도적으로?

A : 사격하고 불태운 것은 상부 지시에 의해서 실시함

 

Q : 상부 어디까지 보나?

A : 그건 특정할 수가 없음

 

Q : 군에서는 사격 불태운거 언제 최초로 암?

A :  불빛을 연평도에서 관측했는데 일치한다는 것을 알고 22시 11분 이후에 알았음

 

Q : 그럼 왜 23일에 아무말 없었음?

A : 22시 11분에 불태운거구나 하고 인지한건데 평가한건 그 다음날 알았음. 불빛하고 정황하고 일치한다는 사실을 그 다음날 분석함

 

Q : 일부 국방위원이 북한에서 유골 돌려줬다는데?

A : ㄴㄴ 전혀 모르는 사실임

 

Q : 월북 확실함? 가족은 그런 조짐 전혀 없었다고 하고 표류한 뒤에 그냥 살기 위해서 월북 의사 밝혔을 가능성은?

A : 그럴 가능성도 있는데 일단 정황들을 토대로 우리 군에서는 자진 월북을 시도했을 거라고 판단하고 있음

 

Q : 월북 의사를 어떻게 파악?

A : 그건 말하기 어려움

추천 1

  
문재
궁민여러분 이와같은 참사가 반복되지 않기위해 북한과 더 협력해야 합니다 훠훠훠
1
익명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추천
8118 뚱뚱한여친.jpg 11.27 0
8117 팽현숙 결혼 스토리를 들은 강재준의 반응 11.26 0
8116 쳐와서 일하라는게 아니라 6 11.26 0
8115 왜 10분가지고 풀발하는 줄 아냐? 5 11.26 0
8114 와 노라바 병신 좆소 꼰대 일베충들 참 만네요 6 11.25 0
8113 포토게시판은 망함? 11.24 0
8112 금연한지 일주일 됐따 4 11.23 0
8111 음식관련 속설들 11.22 0
8110 박지성도 한다는 플스엑박 구매할때 핑계대기 11.22 0
8109 워크맨에서 제대로 사고친 슬리피 11.21 0
8108 우리가 매운 음식을 좋아하는 이유 11.21 0
8107 조두순 사건 가족들 근황 1 11.21 0
8106 결혼식 드레스매너 없는 하객.jpg 11.21 0
8105 허지웅의 의료파업 언급 11.21 0
8104 녹색 스타킹 여름 1 11.21 0
8103 독일의 결혼식 문화 11.21 0
8102 해외 VIP 앞에서 호기롭게 궁 썼지만 에이밍 실패한 K-무기 근황 11.21 0
8101 일주일 대여료가 약 14억인 요트 11.20 0
8100 대형 교통사고를 당하고 트라우마가 생겼다는 박현빈 11.20 0
8099 요새 지방 조폭들이 하는 짓 11.20 0
8098 종종 한국의 자살율 및 출산율과 직관의 상관관계에 대해 생각해본다 11.20 0
8097 객관성 보장된 성향 스펙트럼 11.20 0
8096 탐정은 뒷조사를 해도 되는 걸까? 11.20 0
8095 모기 연구 교수의 꿀팁 11.19 1
8094 스포츠브라 청하 1 11.19 0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노라바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